소설 비소설 시집 경영|학술 아동학습 건강|종교 신간목록
입금계좌번호
국민은행 814-01-0408972
뿌리출판사

 

  - 뿌리 출판사의 독자게시판입니다
- 해당 게시판의 글읽기는 누구나 가능하지만 글을 쓰거나 메모를
  남기기 위해서는 로그인(회원가입)을 하셔야 합니다.
 
  - 비 적절한 내용(욕설, 비방, 상업적 목적등)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삭제하기]

번호 353 조회수 1082
작성자 매일신문 김태진 기자 (novel@imaeil.com) 작성일 2021.06.03
제목 매일신문 [책CHECK] / 이홍사 작가 / 장편소설 페르세우스여 안녕 을 써냈다.

매일신문 [책CHECK] / 페르세우스여 안녕 / 2008년 매일신문 신춘문예를 통해 등단한 이홍사 작가가 장편소설 '페르세우스여 안녕'을 써냈다.

사설탐정 제도를 통해 공권력의 한계를 꼬집는다. 작중 인물 설민수(페르세우스)는 의문으로 가득한 아버지의 죽음을 추적한다. 재선 국회의원이던 아버지는 비리 의혹을 뒤집어쓰고 삼선 도전 선거의 개표 직전 투신 사망한 채 발견된 탓이다.

우리나라는 사설탐정 제도가 합법화되지 않았지만, 페르세우스가 자격을 지닌 것만으로 힘이 난다. 검경의 수사력은 한계가 있다. 어머니는 쓸데없는 짓이라 말리지만 페르세우스는 자체 조사를 이어간다.

소설은 섣불리 하는 수사, 공권력이 어떤 선의의 피해를 양산하는지 모른다고 꾸짖는다. 선의의 피해자가 혐의를 들고 나서면 공권력은 증거가 있느냐고 대꾸한다는 것이다. 254쪽, 1만1천원

매일신문 김태진 기자 (novel@imaeil.com)

비밀번호 (처음에 입력한 비밀번호와 같아야 합니다.)


목록으로